카테고리 보관물: SUPERNATURAL/잡담

GISHWESH에 참가했습니다.

내가 미쳤지. 푸핫.

아시다시피 미샤 씨가 주최하는 뻘짓+자선 운동임다.
아니 한번 해보고 너무 에너지를 잡아먹길래 그 뒤로는 포기했는데
어쩌다보니 올해 머릿수를 채우는 용으로 동원되었고,
막상 이름을 올리고 나니 그래도 아무 것도 안하는 것보단 하나라도 하는 게 맞지 않나 싶다 보니…
아, 진짜 딱 하나만 하고 신경 끌 거예요. ㅠ.ㅠ
우리 팀 이름은 아예 ‘암 것도 하지 말자’ 라고요. 으윽.
덧. 그래도 올해에는 윌리엄 새트너 씨(와 더블어 올랜도 존스)가 참가해서 그런지
아이템들이 엄청 얌전하고 정상적에 가깝습니다.
살짝 실망이에요, 미샤 씨.

우왓!!

미샤 씨가 래리 킹 나우에 나온대요!

이건 또 뭔 사건이래.
수내는 마이너가 아니었단 말인가. -_-;;;
그리고 왜 두 주연배우를 두고 미샤 씨인가. -_-;;;;
아니, 팬 입장에서는 꺄아!! 긴 한데
좀 당황스럽기도 하지 말입니다.
워낙 많은 사람들이 초청받는 그런 프로그램인가.
영상을 보아 하니 드라마보다는 개인 팬덤 때문이 아닌가 한데[워낙 별별 짓을 다 벌인 인간이다보니]
그래도 어떤 연유로 나오게 됐는지 궁금하군요.

나중에 올라올 영상이 무지 기대됩니다.
으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핫.

이 응큼한 할배야
미샤 씨한테 쓰리썸 이야기 같은 거 묻지 말라고!
아저씨 민망해하잖아!!!

미리보기 영상은 여기!

덧. 네이버 플레이어는 영상이 보이는데 유튜브는 여전히 안보이는 이 사태를 도대체 어떻게 이해해야 한단 말인가. -_-;;;;

조깅하는 미샤씨

작년 코믹콘에 이어,

올해에도 회장 주위를 조깅하는 미샤 씨의 모습이 발견되었습니다.
올해는 깔맞춤까지 했군요. 캬캬캬.
사진 나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젠장, 정말로 한 2년 정도 친구한테 고이율로 사채라도 빌려야할까봐요.  
너무 가고싶다고요, 내년에 코믹콘. ㅠ.ㅠ
스타워즈 시퀄 개봉 전에 가보고 싶다구요, 엉엉엉엉
내 평생의 꿈 중 하나인데, 엉엉엉. 이리도 시기가 좋을 수가 없단 말이죠, 크흑.
그러고보니 스타워즈 이야기도 풀어야 하는데 말이죠.
쌍제이!!!
예전에 듣긴 했지만 정말로 스타트렉3와 스타워즈 에피7을 동시진행한단 말이냐!!
아니 어째서 양쪽 팬들에게 욕먹을 짓을. ㅠ.ㅠ
감독보다 이건 제작사 잘못이긴 하지만
디즈니 이 자식들아,
저쪽은 스타트렉 세번째 영화고 이쪽은 첫번째 영화라고
차라리 조율해서 영화를 1년 뒤로 미뤄!!!
엉엉엉엉엉. 이거 원,  아무리 대본이 나와 있다지만 이거 불안해서 어디 믿을 수가 있나.
더구나 루카스 대마왕이 워낙 떡밥의 제왕이었던지라
이번에는 어떤 식으로 홍보를 진행할지 영 불안하단 말이다!
겨우 1년 반 가지고 어디 되겠냐고. ㅠㅠㅠ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