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보관물: SUPERNATURAL/잡담

수퍼내추럴 타로카드 앱

예전에 워리님이 수퍼내추럴 타로카드를 만드신 적이 있었지요.

수내콘에서 만난 배우들에게도 많이 건네셨고요. ^^*
그러다 저희 졸개들 모임 중 한 분이
그 카드로 안드로이드 앱을 만드셨어요.
여기 가시면 받으실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랍지 않습니까, 여러분!!!
흑흑흑, 하지만 전 블랙베리일 뿐이고. -_-;;
그래서 사용은커녕 시연도 할 수 없을 따름이고.
미샤 씨가 아이폰을 쓰는고로 아이폰용 어플도 만들 계획이시라는데
그래서 다음번엔 제 맥에어라도 들고 나가려고요.
아주 작은 부분이라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습니다, 크흙.
게다가 워리님은 야심차게
마이너 카드 덱도 준비중이셔요.
오오, 이런 능력자분들.
안그래도 어제 친한 동생의 바느질 솜씨를 보며
왜 세상엔 이리도 생산적인 사람이 많은데
내가 할 수 있는 건 소비 뿐인가
라며 슬퍼했는데…..
다들 왜 이렇게 능력들이 출중한거죠.

미샤 씨가 레귤러로 돌아와요!

수퍼내추럴 7시즌에서 거의 아웃당했다가

이차저차[간단히 말하자면 7시즌이 워낙 말아먹어 시청률을 일으키고자하는 제작진의 무리수로]
다시 돌아와서
8시즌에서 다시 게스트스타로 활약 중인 미샤 씨가
9시즌 편성이 확정되면서
레귤러로 돌아온다는 소식입니다.

‘Supernatural’: Misha Collins to Return as Series Regular in Season 9

그래, 제레미 카버 아저씨야, 내 그럴 줄 알았지.
솔직히 최대한 활용해도 부족한 판에
이왕이면 푸대접하지말고 둥기둥기 해가면서 적재적소에 좀 써먹읍시다, 네?
일단 스토리상 천국 이야기가 점점 더 커지고 있는데다 8시즌에서 해결할 기미가 안 보이니 당연히 9시즌까지 갈 거라고 생각은 했지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치만 다른 드라마에도 한 두편 쯤 게스트로 얼굴 좀 비추면 안될까요, 미샤 씨.
CW 좀 벗어나 봅시다, 엉엉.
하지만 가장 고무되는 소식은
9시즌에서 레귤러 배우가 될 뿐만 아니라
최소한 한 화[아마도 한 화에서 그치겠지만]를 연출할 거라는 사실임다.
젠슨에 이어 출연진 중 두번째군요.
대본을 써도 재미있을 테지만 미샤 씨 대본은 상당히 호불호가 갈릴 것 같아요. 와하하하하하하핫.
여튼 대단히 기쁩니다.
이제 얼굴 좀 더 자주 볼 수 있으려나요.
덧. 이건 소셜미디어를 가장 잘 활용하는 스타를 뽑는 Shorty Awards에서 1위한 기념으로 나온 쇼티 문답
늘 그렇지만 골때립니다.

미샤 씨 딸 이름이 결정되었습니다.

Maison Marie Collins

스펠링은 프랑스어의 ‘집(메종)’과 같지만 [영어로는 ‘메이송’이라고 설명하는군요]
발음은 ‘메이슨’으로 한다고 못을 박네요.
그리고 가운데 이름은 마리.
예쁜 이름입니다.
처음 문자로 봤을 때는 약간 ‘으잉?’ 했지만서도.
그리고 그 다음 순간 전 “애칭은 M&M이냐!!”라고 웃어버렸지만요.
게다가 메이슨은 사실 남자이름이라 메이슨 마리라고 하니 느낌이 참 묘해요.
마리를 붙이면 무척 여성스럽게 들리는데 그냥 메이슨만 들으면 중성적이거든요.
보통 평범한 영어권 애들은 얼핏 접하면 흔하게 쓰이는 이름인 ‘매디슨’ 마리라고 잘못들을 것 같아요.
왠지 이 아저씨 부부라면 노림수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그리고 아는 분께서 프랑스 니스에 ‘메종 마리’라는 박물관이 있다는 소식도 전해주셨습니다.
덧. 애칭은 ‘메이’일까나.
오빠인 웨스트랑 이름을 합치면 ‘메이 앤 웨스트’가 될까나.
푸하하하하하하하하핫! 메이 웨스트라니, 자라서 글래머가 되렴, 메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