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대체 뭐가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 중인가

판데믹 2년 간 초기에는 조금 걱정을 했으나
별 문제가 없길래 괜찮은가보다 평소처럼 살고 있었는데

작년 말부터 고양이 캔과 처방 사료, 건강 보조제 품절 대란이
발생하기 시작했습니다.

콩쥐는 신장 때문에 처방 사료와 영양제와 보조제를 서너개 쯤 챙기고 있고
미오도 IDB 때문에 처방사료와 스테로이드,
그리고 스테로이드 때문에 건강이 악화되어 이후 당뇨와 콜레스테롤 등등 보조제를 먹고 있는데요

작년 말 한 차례 미오 처방 사료로 난리를 겪고 나서
이젠 좀 괜찮아졌겠지 했는데
또 다시 신장 쪽 사료와 보조제가 전멸이네요.
동물병원 쪽에도 물량이 없고,
사료는 어케든 두달 쯤 분량을 확보해뒀는데
보조제의 경우 작년엔 적어도 “언제쯤엔 들어온다고 예상 중입니다”라는 답변을 들었는데
이번엔 “기약이 없습니다.”소리를 들었어요.

인터넷에서 간혹 찾아낸 애들은 정말로 가격을 서너 배 이상 불려 놨네요.

대체 뭐가 문제인지 궁금해 문의했는데
본사에서 생산량을 줄였다는 얘기도 있고,
수입 물량이 줄었다는 얘기도 있고,
미국에서 발생한 물류 문제라는 얘기도 있고.

아니, 물류라면 도리어 이해가 갑니다.
어째서 본사에서 물건을 안 만드는 거죠.
수요는 그대로일 거 아닙니까. ㅠ.ㅠ
재료 공수가 힘들다거나?

수입은 왜 주는 건데요…? ㅠ.ㅠ
지난 2년 간은 괜찮았으면서. 흑흑

콩쥐가 제일 잘 먹는 캔도 품절이라 돌겠군요.
대체 이놈의 사태는 언제 끝나는 거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