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어난 포스” 보고 왔습니다.

드디어 어젯밤에 “깨어난 포스”를 보고 왔습니다.

제 반응은 한 마디로 이렇습니다.
“쌍제이 이 미친 놈아!!! 깔깔깔깔깔깔깔!!!!!”
아놔, 캐스단 씨도 미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쉬운 부분이 없다고는 말하지 않겠습니다.
늘 그렇듯이 세상에 수백만명의 팬이 있고 그들 모두의 마음에 들 수는 없는 법이죠.
그렇지만 이 인간들이 영화 하나에
전작 클래식 영화 세 편+ 프리퀄과 프리퀄에서 마음에 안들었던 것 수정본
을 정신없이 모조리 때려 넣은 데다
심지어 실은 알고 보면 시퀄이 아니라 다음 이야기의 프리퀄이기조차 합니다.
아 이래놓고 다음 스토리 어떻게 이어나갈거야 우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
아쉬운 점도 있지만
완전 좋아요. ㅠㅠㅠㅠ
이제껏 많은 감독들이 팬보이로서 영화나 드라마를 만들었지만
이건 뭐 마음가짐은 한니발의 브라이언 풀러를 능가하고
능력도 풀러를 능가합니다. 하앍하앍
어느 정도로 클래식을 때려 넣었냐면
대사 하나하나, 캐릭터 하나하나를 장면 별로 모조리 분석할 수 있을 정도입니다.
이걸 글로 쓸 수가 없어요. 너무 많아서.
그리고 아마 제가 지금 글을 쓰려면 한 세번은 더 보고 와서 머리와 가슴이 진정되어야 가능할 것 같습니다.
확실히, 캐릭터와 연출이 현대적으로 변모하여
좀 정신없고 급박하게 돌아가는지라
보는 사람도 상대적으로 좀 조금해지긴 하는데
헉헉헉헉
여튼 쌍제이가 중간에 얼굴이 환해진 이유를 알겠습니다.
내부 시사 반응도 저와 비슷한 수준으로 나왔겠죠.
일단 마크 해밀 씨의 충고를 되새기며 며칠 뒤에 제정신 좀 챙기고
바쁜 마감부터 대충 일을 끝내놓고 돌아오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헉헉헉헉헉헉헉

“깨어난 포스” 보고 왔습니다.”에 대한 6개의 생각

  1. 사과쨈

    저도 어제 보고 왔어요…!!! 헤헤 좀 흥분했는지 가는 길에도 헤매고 돌아오는 길에는 무지하게 헤매서 집에 도착하니 3시가 넘어있었죠 흡…

    응답
    1. lukesky

      억 새벽 세시! 저도 집에 와서 제대로 자지 못하고 친구와 떠들다보니 세시가 넘었더라고요. ㅠㅠㅠㅠㅠㅠㅠ

      응답
  2. THX1138

    저도 봤는데요 너무너무 좋았어요!!!! 보면서 쌍제이 대단하다 생각들더군요 ㅎㅎㅎ 대놓고 팬보이 영화 만드는데 아주 제대로 만들었더군요 ㅎㅎㅎ 아… 정말 좋아요 ㅜㅜ 레이와 BB8 너무 귀여워요

    응답
    1. lukesky

      아 진짜 쌍제이와 각본가 팬들이 상이라도 줘야 합니다. ㅠㅠㅠㅠㅠㅠㅠ 엉엉 비비에잇 엉엉 비비에잇은 정말 최고예요. ㅠㅠㅠㅠㅠㅠ

      응답
  3. EST

    봤어요! 정말 좋아요, 정말 좋은데, 수다떨 것도 차고 넘치는데, 아 정말 좋은데… 스타트렉 보고 나왔을 때처럼 막 끝간데 없이 신날 줄 알았는데… 결혼식이라고 갔더니 장례식인 것 같아서 그거 하나 지금 마음에 걸려하는 중입니다.

    응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